오늘의 기도

2011.10.09 13:19 from 크리스찬곰

전에는 술 먹으면 이 노래를 불렀다
지금은 술은 안먹은지 오래됐고

이걸 기도로 한다






<아름다운 '세상에' 어느 가족 줄거리>       by 어어부프로젝트밴드

책에서 읽어보듯 이곳 세상은 부명히 아름다운곳
나무도 태양도 바다,별,달도 아름다워라 분명히

정원에 꽃이 지는 어느 봄날
남자의 척추뼈가 분리가 됐네
남자는 그날부터 산소 대신에
한숨을 마시며 사네

지리한 장마 끝난 어느 여름날
남자의 아들놈이 차사고 났네
남자는 그날부터 한숨 대신에
소주를 마시며 사네

글처럼 이 세상은 아름다운데 왜 많은 사람들은 이래야하나
그래서 오늘나는 아직 여전히
이처럼 빈둥거리네

나뭇잎 맥을 잃은 어느 가을날
남자의 마누라가 집을 나갔네
남자는 그날부터 소주 대신에
침묵을 마시며 사네

눈발이 창을깨는 어느 겨울날
남자의 집구석이 잿더미됐네
남자는 그날저녁 휘청거리다
염산을 들이 마셨네

글처럼 이 세상은 아름다운데 왜 많은 사람들은 이래야하나
그래서 오늘나는 아직 여전히
이처럼 빈둥거리네
이처럼 혼란스럽네







Posted by GOM GOM LOVER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