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론을 얻은 경험

작성자 gotothezoo (gotothezoo)                         

번호 271  조회수 21

작성일 2003-09-25 오전 4:38:01

   




내가 강도만난 얘기 해줬나

어느날 혼자 길을 가고 있는데

한 청년이 다가오더니 끼릭 총을 장전하고 들이대는 것이지

살면서 총을 본 적이 있어야 실감도 나고 무섭기도 할거 아니야

장난감 총 같아 보이더라구

그래서 머리를 들이밀면서 쏴봐라 쏴봐라 그랬거든

강도가 수줍은 사람이었나봐

안 쏘더라구

대신 장전한 총으로 뒤지게 패더군

맞고 가방 뺐겼지

돈은 거의 없었는데 사람들한테 받은 자잘한 것들이 아쉬울 뿐이야

또 어느 건물에서 걸어가다가

아래층으로 뚫린 구멍에 쑥 빠졌었다

공사가 덜 끝나서 철근 구조물이 삐죽삐죽 나와있는 데로 곧장 떨어졌지

턱이 죽 찢어져서

병원가서 두 바늘 꿰맸다

주사맞기 싫다고 졸라 울어댔더니

병원 사람들이 움직이지 못하게 내 몸을 잡고 주사를 놔버렸어

씨발

졸라 아팠어

다른 건 어땠냐면

꽤 괜찮았지

멋진 코트를 입을 수 있는 날씨가 아니어서

좀 아쉽기는 했지만

그런 건 뭐

참을 수 있어



요가를 하는 지인은

매일 칠분동안 복식호흡을 하면서

물구나무서기를 하고 있어야 한다고 했어

왜 그런 걸 하냐고 물으니까

요가라서 한다는 거야

역시 무엇을 하던

세상은 살기 쉬운 게 아니었어



Posted by GOM GOM LOVER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