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노랜,
눈을 감고 들어야합니다
꼭.

플레이 버튼 안누르면 안나옴)









<팔레스타인을 잇는 다리>라는 문화교류단체에서 일할 때
<타한눈+>라는 행사가 있었다
팔레스타인, 이라크 등등의 음악, 영화, 동화, 글 등을 소개하는 거였는데
그 때 알게 된 음악들이 많다

당시 초대가수로 뛰어난 활약을 보여준 '쏭'씨는
마흐무드 다르위시의 시에 붙인 곡을 썼었다
그런 과정에서
팔레스타인 음악들을 주고받았었는데

이건 나에게는 앞에서 나온 <Camel of My Soul> 에 이은 2등
'쏭'씨에게는 1등짜리 노래였다





+




그리고 이건,
노래를 듣기전에 가사를 번역한 것.

노래를 들은 후엔
쓰레기가 되었다

글로 볼때는 정확히 이런 어조였는데
곡을 들으니 이건 아니었다




Ya Jammal                                  by Rim Banna(2005)


자말씨는 내 마음을 찢어놓네, 떠나겠다고 하다니.

난 말했지, 자말씨, 인내심을 가져.

그가 대답했지, 인내심 따위는 남아있지 않아.

 

난 말했어, 자말씨, 어디로 갈건데?

그가 말했지, 남부 사막으로.

내가 말했어, ‘뭘 가지고 갈건데.’

그가 말했지, ‘미스카랑 에센스.’

 

내가 말했지, ‘말해봐봐, 넌 문제가 뭐야.’

그가 말했어, ‘애인을 갈망하는 것.’

내가 물었어, ‘치유사를 만나봤어?’

그가 대답했지, ‘구십 명이나

 

난 말했지, ‘자말씨, 나도 데려가.’

그가 말했어, ‘안돼. 가뜩이나 무거운데.’

내가 말했지, ‘자말씨, 나 걸어갈께.’

그가 말했어, ‘안돼, 가뜩이나 길도 먼데.’

 

난 말했어, ‘수천 년도 걸을께. 네 눈을 따라 갈께.’

그가 말했지, ‘이봐, 비둘기야, 이민자의 삶은 미르(씁쓸한 풀 종류)만큼 쓰다고.’

 

자말씨는 내 마음을 찢어놨지, 떠나겠다고 했을 때.

그가 남긴 거라곤 내 뺨에 흐르는 눈물뿐.







                     멋쟁이 림반나 Rim Banna 씨






Posted by GOM GOM LOVER 트랙백 1 : 댓글 4



알제리 출신의 씽어쏭롸이터, 수아드 마씨 Souad Massi 가 부르는 <라우이 Raoui (이야기꾼)>




나도 이야기를 좋아한다.

하지만 난 세상에 대해 알고 싶은 게 아니라
그냥 사람에 대해서 알고 싶은 것 같다
아니 사람이 아니라 특정 상황에서의 개개인들.

그런데 그 다음은 깜깜하다














<Raoui (이야기꾼)>     by Souad Massi 수아드 마씨 (2001)

 



, 이야기하는 자여, 우리에게 이야기를 해주세요.

이야기를 풀어내보세요.

나이든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천일야화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아랍 도깨비, 귀신)의 딸에 대한 이야기도.

그리고 술탄의 아들에 대한 이야기도.

 

난 이제 막 이야기를 하려고 해요.

우리는 현실에서 멀어질 거에요.

이제 막 이야기를 하려고 해요.

모두는 가슴 속에 각자의 이야기를 안고 있죠.

 

우리가 어른이라는 사실은 잊어버려요.

마음 속에서, 우린 아직 어리죠.

천국과 지옥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한번도 날지 못했던 새의 이야기도.

우리가 이 세계의 의미를 알 수 있게 해주세요.

 

, 이야기 꾼이여.

방금 나에게 들려줬던 것처럼, 그렇게 얘기해봐요.

아무것도 더하지 말고, 빼지도 말고.

당신의 마음을 들여다볼 수 있어요.

이 시간을 잊어버릴 수 있게 얘기해주세요.

옛날 옛적으로 우리를 데려가주세요.


يا راوي حكي حكاية
مادابك تكون رواية
حكي لي على ناس الزمان
حكي لي على ألف ليلة وليلة
وعلى لنجة بنت الغولة
وعلى ولد السلطان

حانجيتك مانجيتك
دنا بعيد من هادي دنيا
حاجيتك ماجيتك
كل واحد منا في قلبه حكاية

حكي وانسى بلي احنا كبار
في بالك رانا صغار
حكي لنا على الجنة حكي لنا على النار
على طير عمره ما طار
فهمنا معانى الدنيا

يا راوي حكي كما حكوا لك
ما تزيد ما نقص من عندك
كاين نشفوا على بالك
حكي لنسينا في هاد زمان
خلينا في كان يا ما كان

 


Oh storyteller tell us a story
Make it a tale
Tell me about the people of old
Tell me about 1001 Nights
And about Lunja daughter of the Ghoul
And about the son of the Sultan

 

I'm about to tell a story
We'll be far from this world
I'm about to tell a story
Everyone of us has a story in his heart

Narrate and forget we're adults
In your mind we're young
Tell us about heaven and hell
About the bird that never flew in his life
Make us understand the meaning of the world

Oh storyteller tell it just as they told you
Don't add anything, don't leave anything out
We could see into your mind
Narrate to make us forget this time
Leave us at once upon a time

 
 







Posted by GOM GOM LOVER 트랙백 0 : 댓글 0